소식

> 천국의 아름다움을 재현한 특별한 감동의 무대 - 만민중앙교회 창립 32주년 기념예배 및 축하공연

날짜 2014년 10월 14일 화요일 출처 크리스찬 월드 모니터 조회수 3019

기념예배 후 ''초대장''을 주제로 한 시간여 동안 천군과 천사장들의 찬양, 천사들의 무용, 초대받은 이들의 행복한 모습 등이 무용과 찬양과 연주로 펼쳐졌다.


어느 때보다도 힐링을 찾는 사람들이 많은 시대이다. 참된 치유와 평안은 과연 어디서 오는 것일까? 세상의 문화나 공연은 그 순간 즐기는 것으로 끝나 채워지지 않는 공허함이 있지만 참된 크리스천 문화는 영원한 생명으로 인도해 줄 수 있는 능력이 있다. 만민중앙교회에서 선보이는 공연 무대는 예술의 차원을 넘어 믿음과 소망을 갖게 하며 큰 감동을 선사하기에 해마다 국내외에서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다. 이 시대에 보기 어려운 어떤 특별함이 있기 때문이다.


만민중앙교회 당회장 이재록목사

지난 10월 12일 만민중앙교회(당회장 이재록 목사)는 교회창립 32주년 기념예배와 축하행사를 가졌다. 이날 민주당 박영선 국회의원, 전병헌 국회의원, 이성 구로구청장 등 국내 인사들과 해외 17개국 200여명 인사들이 참석했으며 8개 국어로 동시 동역됐다.

10월 12일 창립기념예배에서 당회장 이재록 목사는 [초대장](요일 4:16)이라는 제목으로 설교하였는데 "하나님께서 천국 새 예루살렘에서 사랑하는 이들과 영원히 함께 하고 싶은 마음을 담아 초대장을 보내주셨으니 마음의 성결을 이루어 하나님의 사랑에 보답하는 참자녀가 되자"고 당부하였다.
이날 창립 32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참석한 홀로코스트 후원 및 이스라엘 이민지원 연맹 회장 안드레 가지로우스키 박사와 크리스탈포럼(이스라엘목회자협의회) 회장 다니엘 로젠 목사는 당회장 이재록 목사의 이스라엘과 유대인을 향한 사랑과 기도와 후원에 대한 감사패를 전달했다.

이날 공연에 최첨단 프로젝트와 LED 배경 영상을 사용하였으며 닛시 오케트라와 성가대, 400여 명의 출연진과 150명의 스태프가 참여했다. 천국 새 예루살렘의 맑은 호수 연회장 무대를 배경으로 천군과 천사장들의 찬양, 천국 글씨, 천사들의 무용, 연회에 초대받은 성도들의 감사와 행복한 모습을 춤과 무용, 연주 등으로 수준 높은 기독 문화를 선보였다.

한편 10일 10일 금요철야예배에 3D 영상 [새 예루살렘 목자성]이 방영되었는데 천국의 아름다움과 영화로움을 생생하게 재현했다는 호평을 받았다.
미국 영적 외교단체 회장 미하일 모글리스 박사는 "이 공연은 단순한 행사가 아니라 하나님께서 친히 영감으로 주신 작품이었다. 공연을 통해 특별한 하나님의 사랑과 영적인 파워를 느낄 수 있었다. 마치 하나님 앞에서 천사들이 춤을 추는 것 같았다."고 소감을 말하였다.

이스라엘 홀로코스트 후원 회장 안드레 가지로우스키 박사는 "이렇게 수준 높은 크리스천 공연은 처음 보았다. 일반적으로 기독문화는 세상 문화에 비해 뒤떨어진다고 생각하기 쉬운데 만민중앙교회의 공연은 세상 문화를 압도하는 최상의 무대였다. 최고 수준의 전문성을 갖추었기에 세상 문화에 선한 영향력을 끼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하였다.

말레이시아에서 온 클라란스 목사는 "천상의 아름다움에 감탄하면서 새 예루살렘에 들어갈 수 있도록 거룩한 삶을 살아야겠다는 새로운 비전을 갖게 되었다"며 잊지 못할 무대였다고 하였다. 해마다 많은 기도 속에 만들고 있는 만민중앙교회 공연은 기독 문화의 진수를 보여줄 뿐 아니라 하나님의 사랑과 위로를 선사하고 있다.

예수교연합성결회 소속으로 정통 보수주의 신앙 노선을 견지하고 있는 만민중앙교회는 1982년 창립된 이래 이재록 목사의 생명력 넘치는 설교, 성도들의 기도와 전도, 체험적인 신앙을 바탕으로 1만여 개 지,협력교회를 둔 세계적인 교회로 성장했다. 특히 2009년 9월에는 기독교의 발상지 이스라엘 예루살렘에서 연합대성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여 전 세계 기독교의 새로운 역사를 열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2014년 10월 14일 (화) 13:48:01 크리스챤월드모니터? webmaster@cwmonitor.com

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