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응답서비스

만민의 소식

제목
"기도 받은 뒤 돌이 나와 요로결석을 치료받았어요!"
출처
만민뉴스 제1001호 PDF 전자책
날짜
2023년 9월 10일 일요일
조회수: 784
뉴스
김난희 집사 (62세, 2대대 11교구)

2023년 6월 19일 오전 7시경, 오른쪽 아랫배가 아프더니 갑자기 심한 구토가 나오고 죽은 피까지 넘어왔습니다.
당회장 이재록 목사님의 환자 기도(자동응답서비스)를 두 번 받으니 곧바로 통증과 구토가 멎어 편안해졌지요. 그런데 딸의 성화에 못 이겨 병원에 가려고 하자 다시 극심한 통증과 구토가 시작되었습니다. 저는 딸의 도움을 받아 병원에 가서 진료를 기다리는 중에도 너무나 견디기 힘들었지요.
병원 검진 결과, 요로결석이었고 약을 한 주간 복용해 보자고 하였습니다. 하지만 저는 구토로 인해 물조차 마실 수가 없었고, 통증으로 인해 잠도 제대로 잘 수가 없었습니다.
6월 21일, 조은영 교구장님이 심방 오셔서 저는 병명과 함께 무엇을 먹을 수도 없고 도저히 걸을 수도 없는 제 상태에 대해 말씀드렸습니다. 그러자 교구장님은 요로결석을 치료받으신 분들의 간증을 전해 주시며 제게 믿음을 심어주셨습니다. 그리고 당회장님께 기도 받은 권능의 손수건(행 19:11~12)을 제게 얹고 뜨겁게 기도해 주셨지요. 저는 "아멘! 아멘!" 하며 간절히 기도 받는데 감동함이 임했습니다.
저는 교구장님을 배웅해 드리고 3일 만에 2시간 정도 잠을 푹 자고 일어났습니다. 단잠을 자고 나니 몸이 개운했고, 화장실에 가서 소변을 보았는데 변기에 작은 돌 두 개가 보였지요. 바로 결석이 나온 것입니다.
이후 극심했던 복통과 구토, 한기와 식은땀 등의 증세가 싹 사라져 몸이 날아갈 것만 같았습니다. 할렐루야!